일반'시민'에게 테이저건을 쏜 경찰
  • InForm

일반'시민'에게 테이저건을 쏜 경찰



14일 인청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35분쯤에 인천시 서구 석남동 한 길거리에서 경찰서 수사과 소속 A경사가 20대 남성인 한 행인에게 타이저건 1발을 쐈다.



당시 A(29세)씨와 연인으로 보이는 B씨가 골목길을 걸어가고있었고, 차량 한대에서 남성들이 나와 이 둘에게 달려갔습니다.


놀란 남성은 여자친구를 도망가게 하고, 뒷걸음질 치다가 붙잡히는 과정에서 수사과 소속 C경사는 테이저건 1발을 쐈다.


하지만 이 남성은 사기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돼 수배 중인 피의자가 아니라 일반 시민이였다.



이에 인천 서부경찰서 관계자는 "(피해 남성은)깜깜한 밤이라 겁을 먹은거죠, 3명이 달려드니깐.. 막 뒷걸음질로 도망가니깐 (경찰이)발사한겁니다"라고 말했다.


억울하게 테이저건을 맞은 남성은 현장에서 복통을 호소했다.


테이저건과 권총은 폭력과 흉기 등을 사용할 경우에만 발사가 가능하도록 되어있다.


인천지방경찰청은 감찰을 통해 해당 경찰의 테이저건 사용이 적절했는지 조사 할 예정이다.


[인폼] 신희선기자

조회 44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