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단톡방 멤버 이종현', 유튜버 박민정에게 직접 한 말
  • InForm

'정준영 단톡방 멤버 이종현', 유튜버 박민정에게 직접 한 말




28일 박민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밤에 올린 스토리로 인해 많은 논란을 일으킨 점 죄송합니다" 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이종현은 씨엔블루 멤버 이면서 예전 '정준영 단톡방'의 정준영과 1대1 대화방에서 공유된 성관계 영상 및 사진을 함께 보고 여성을 물건 취급하는 발언을 했다.



이종현은 유튜버 박민정에게 DM(다이렉트 메시지)로 말을 걸기도 하고, "뱃살이 너무 귀엽다"등 이런 내용들을 보낸것으로 알려졌고, 유튜버 박민정은 불쾌감을 드러냈다.


박민정은 "안녕하세요 박민정입니다. 어제 밤에 올린 스토리로 인해 많은 논란을 일으킨 점 죄송합니다. 우선 씨엔블루 이종현님께 저번주쯤 첫번째 다이렉트가 왔었는데, 자숙중이신걸로 알고 그냥 무시했습니다. 그 다음 또 다이렉트가 오길래 솔직한 마음으로는 조금 불쾌감을 느꼈습니다. 다른 여성분들께도 메세지를 하고 안좋은 일이 생길까봐 막고자 하는 마음도 있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스토리를 올리게 되었는데, 개인적인 대화내용을 공개한 점에 대해서는 정말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현재 스토리는 내린 상태이고 앞으로 이런 경솔한 행동을 하지 않도록 조심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 라고 글을 개제했다.



이에 대해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밝힌 이종현의 입장은 "안녕하세요, 이종현입니다. 먼저 저의 부적절한 언행으로 상처를 입은 분들과 크게 실망하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그리고 늦었지만 씨엔블루에서 탈퇴한다는 말씀을 드리고자 합니다. 저로 인해 멤버들이 피해를 입게 되어 미안한 마음이고, 멤버들에게도 탈퇴 의사를 전했습니다. 저를 믿어주신 팬 분들께도 실망을 끼쳐 부끄럽고 면목이 없습니다. 저를 포함해 모두 군복무 중이어서 의견을 전하고 발표하기까지 시간이 걸렸습니다. 기다려준 회사에도 미안하고 고맙습니다. 저의 잘못을 깊이 뉘우치며 많은 분들의 지적과 비판을 달게 받겠습니다. 불미스러운 일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합니다."라고 전달 했다.


[인폼] 신희선 기자

조회 1154회